EN KO

소식

본부소식

Executive Update: 인권, 기후 행동과 지속가능한 발전의 원동력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12-14 12:13
조회
2157
다음은 2018년 12월 6일 GreenBiz에 게시된 유엔글로벌콤팩트의 CEO 겸 사무총장인 Lise Kingo의 기사입니다.

2018 년 12 월 10 일 세계는 세계인권선언 70 주년을 맞이했습니다. 세계인권선언은 인간에 의해 만들어진 제 2 차 세계 대전의 공포를 기억하는 세계 지도자들에 의해 만들어졌습니다. 70년 후, 그 문서에 명시된 권리는 현재 새로운 전지구적 규모의 위협에 직면해 있습니다: 바로 기후 변화입니다.

지난 한 해 동안 우리는 기후 변화의 영향력을 목도했습니다. 기후 변화에 가장 기여하지 않은 사람들이 또한 가장 불평등하게 피해를 입는 상황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그리스와 미국의 산불, 일본과 나이지리아의 홍수, 파키스탄의 열파, 인도의 산사태에 이르기까지 2018 년은 지구 온난화의 영향을 받거나 악화된 자연 재해로 파괴적인 손실을 입은 해였습니다.



세계인권선언에 명시된 생명권, 노동권, 식량, 의류 및 주택을 포함한 적절한 생활 수준에 대한 권리를 등은 직설적이고 포괄적입니다. 이 선언은 인간의 존엄성에 필요한 필수적인 틀을 제공합니다. 반대로 기후 변화는 개인의 권리뿐만 아니라 개인과 공동체가 생존하고 번영하는 데 필요한 토대를 위협합니다.

전 세계의 기업들이 저-탄소 경제를 구축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수천 명이 파리 기후 협정에 대한 약속을 했고 수백 명이 그 합의에 따라 과학 기반 목표를 설정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이로 인해 영향 받은 사람들을 무시하면서 이를 해결하려고만 해서는 안 됩니다. 기업들이 기후 변화에 대한 행동을 가속화함에 따라 이러한 행동은 인권에 대한 존중과 지원에 기초를 두어야 합니다.



기후 변화는 우리가 살고 일하는 방식을 근본적으로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녹색 일자리 기회가 계속 증가하면서도 여러 개인들과 심지어 공동체 전체가 빠른 변화의 속도를 따라가지 못하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를 위해 효과적인 저-탄소 미래를 건설하지 않으면 빈곤과 불평등을 악화시킬 위험이 있습니다. 반면에, 이 엄청난 변화의 순간은 2030년 지속 가능한 개발을 위한 의제에서 목표한 바와 같이 환경, 경제, 사회 모두를 위해 희망적인 미래를 건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인권 중심 기반의 의제인 2030 의제와 17 가지 지속가능발전목표는 우리 모두가 원하는 세계를 창조하기 위한 지침을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목표 13이 기후 활동에 특히 중점을 두고 있지만, 상호 연결된 글로벌 목표들은 건강한 지구가 곧 번성하는 공동체와 포괄적인 경제로 이어질 수 있음을 강조합니다.

인권 존중이 기후 변화에 맞서기 위한 우리의 행동을 늦추자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습니다. 유엔인권최고대표사무소(OHCHR)가 권장하는 바와 같이 제로 탄소 경제로 더욱 빠르게 이동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기후 변화의 부정적인 영향은 지리학, 빈곤, 성별, 장애, 문화적 또는 민족적 배경으로 이미 불리한 상황에 처한 사람들이 떠맡게 되었으며 역사적으로 온실 가스 배출에 가장 적은 기여를 한 사람들이 가장 많은 피해를 보고 있습니다."

민간 부문에서 이미 기후 변화에 대응하는 고무적 사례들이 많이 있지만, 올바른 기후 변화 대응을 달성하려면 에너지 불안정에 직면한 공동체와 재생 에너지 프로젝트로 전환되는 지역 사회 사례와 같이 사람들의 권리를 존중하면서 진행되어야 합니다. 이러한 유형의 상호 연결된 고려사항을 기업 의사 결정 및 전략에 적극적으로 통합하는 것은 궁극적으로 지구의 장기적인 건강을 가져오는 기초가 될 것이며, 이는 결국 사회와 비즈니스 모두에게 이익을 가져올 것입니다.

2000년 창설 이래, 비즈니스가 인권 정책에서 실질적인 실천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은 유엔글로벌콤팩트의 핵심 작업이었습니다. 그리고 2018년에 글로벌콤팩트 로컬 네트워크들은 기업 지도자들이 유엔의 비즈니스 및 인권 원칙을 채택하고 아르헨티나와 터키, 폴란드, 미국 등 전 세계의 인권 중심 CEO 라운드테이블 회의 소집을 유도함으로써 인권을 옹호하였습니다.



2019년 유엔 사무 총장 안토니오 구테헤스는 모든 사회 부문에서 기후 변화 퇴치에 대한 열정을 높이기 위해 기후 정상 회의를 소집할 것입니다. 이 과정에서 유엔글로벌콤팩트는 기후 활동에 대한 원칙 기반 접근 방식을 취하기 위해 기업과 협력하고 있습니다.

이제 비즈니스의 주요 과제는 보편적인 인권 원칙을 기후 행동 전략의 중심에 두어 추진력을 창출하는 것입니다. 70년 전, 세계인권선언은 미래를 향한 야심 찬 비전을 제시하였습니다. 오늘날 지속가능한발전목표는 그 비전을 현실화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이제 모든 이해관계자들이 성화를 들고 전진시켜 그 비전의 실현에 기여할 때입니다.

-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