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활동
Notice-
협회소식-
본부소식-
행사갤러리-
동영상갤러리-
기부금 공시-
본부소식
HOME > 활동 > 본부소식
유엔글로벌콤팩트(United Nations Global Compact)는 안토니오 구테헤스 (António Guterres) 유엔사무총장에 의해 임명된 PVH社의 회장이자 CEO인 엠마누엘 키리고 (Emanuel Chirico )의 이사회 이사로 합류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이로써 유엔사무총장이 이끄는 유엔글로벌콤팩트 이사회는 기업과 시민사회 대표자 및 기타 이해관계자 등을 포함하여 총 24명으로 늘어났습니다. 리세 킹고(Lise Kingo)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은 엠마누엘 키리고 이사의 유엔글로벌콤팩트 합류를 환영하며 “지속가능한 기업 운영 분야에서의 그의 풍부한 경험은 지속가능한 기업과 이해관계자의 움직임을 활성화하여 이상적인 세상을 만드는 데 귀중한 자산이 될 것입니다.” 라며 기대감을 드러냈습니다. 엠마누엘 키리고 이사는 켈빈 클라인 (CALVIN KLEIN), 타미 힐피거 (TOMMY HILFIGER), 반호이젠  (Van Heusen) 등을 소유한 PVH사의 회장이자 CEO입니다. 박애주의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리더십의 핵심으로 두고 있으며 인류와 환경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성장 기회를 모색하고 있습니다. 국적은 미국이며 1993년부터 PVH 사에서 다양한 직무를 수행했고 EY (Ernst & Young LCC)에서 파트너로서 근무한 바있습니다. 2018년, 키리고 이사는 Women’s Wear Daily’s CEO Creative Leadership로부터 ‘리더십상’을 수여받았으며 American Apparel & Footwear Association는 그를 ‘올해의 인물’로 뽑기도 했습니다. 또한, Glassdoor의 ‘최고의 CEO’, 경제개발위원회(Committee for Economic Development)의 ‘리더십상’을 수상하기도 하였습니다. 유엔글로벌콤팩트 이사회는 책임있는 기업 활동을 위한 이니셔티브 전략과 정책을 만드는데 노력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이해 관계자로 구성된 이사회는 비급여, 명예직으로 이니셔티브에 대한 지속적인 전략과 정책에 관한 조언을 제공하고 유엔글로벌콤팩트의 사명을 발전시키는 지지자로서 활동합니다.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 (SDGs) 채택 4주년을 맞이하는 오늘날, 유엔글로벌콤팩트...
작성일 : 2019.09.03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255
세계 물 주간 (World Water Week) 기간 중 신규 가이드 발행, 수자원 안보 강화를 위한 가이드 제공 세계 물 주간(World Water Week) 기간 중 발행된 ‘유역 상황 기반 지역 수자원 목표 설정 가이드(Setting Site Water Targets Informed by Catchment Context: A Guide for Companies)는 기업에게 장기적인 수자원 확보를 위한 지침을 제공합니다. 이 출판물은 유엔글로벌콤팩트 수자원 관리 책무 (United Nations Global Compact CEO Water Mandate),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arbon Disclosure Project, CDP), the Pacific Institute, 국제 자연보호협회 (Nature Conservancy), 유엔환경계획(United Nations Environment Programme, UNEP)-DHI Centre for Water and Environment, Water Resources Institute, 세계자연기금 (World Wildlife Fund, WWF)이 함께 협력하여 개발되었습니다. 리세 킹고 (Lise Kingo)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은 “더 많은 홍수와 가뭄이 예측되는 등 기후 변화의 영향력이 더욱 분명해질 것으로 예상되며 이에 따라 수자원 리스크는 증가하고 있습니다. 2025년에는 세계 인구의 3분의 2가 물 부족 지역에 살게 될 것입니다.”라고 말하며 “수자원은 각 지역의 유역 수준에서부터 관리되어야 하는 범지구적 과제입니다. 기업을 위한 본 신규 가이드는 유역에서 발생하는 수자원 리스크에 대한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방법을 제시함으로써 악화되는 기후 영향의 완화 및 적용법을 안내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물 소비와 오염의 증가, 강력하지 못한 거버넌스 시스템, 그리고 기후 변화로 인해 전 세계 수자원은 더욱 위협받고 있습니다. 전지구적 오염물질인 탄소와 달리 물은 본질적으로 지역 자원입니다. 본 가이드에 따르면 기업은 자사의 기업활동과 지역 사회의 장기적인...
작성일 : 2019.09.03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229
15개국의 젊은 SDG 선구자들이 지속가능발전목표를 진전시키려는 노력을 인정받았습니다. 8월 21일, 유엔글로벌콤팩트는 지속가능발전목표를 진전시키기 위해 뛰어난 노력을 기울이는 국가별 젊은 비즈니스 리더, ‘청년SDG 선구자’를 선정 및 발표했습니다. ‘청년SDG 선구자’로 선정된 15명의 젊은 실무자들은 정부, 기업, 시민사회 대표들로 구성된 전문가 패널에 의해 평가되었으며, 선정기준에는 유엔글로벌콤팩트 10대 원칙을 자사의 핵심전략에 포함시키기 위한 개인의 노력 및 SDG 진전을 위한 노력, 그리고 유엔글로벌콤팩트 및 지역 네트워크와의 연계 등이 포함되었습니다. 리세킹고(Lise Kingo)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은 최근 4년 동안 지속가능발전목표 달성도가 본래 목표보다 더디게 진행되고 있는 것이 분명한 사실임을 밝히며 각 분야에서 혁신적 솔루션을 추진하는 젊은 비즈니스 리더들을 발굴하고 격려하는 것은 전 분야에 걸친 진정한 변화를 이끌어내고 세계를 보다 지속가능한 길로 전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SDGs 선구자(SDG Pioneers)’ 프로그램은 유엔글로벌콤팩트가 진행하는 Making Global Goals Local Business 캠페인의 일환으로, 금년도 ‘청년 SDG 선구자’는 유엔글로벌콤팩트 참여 기업 중 업무를 통해 SDGs를 발전시키고 있는 35세 이하의 젊은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하였습니다. 2019 국가별 유엔글로벌콤팩트 ‘청년 SDG 선구자’: 방글라데시: 대쉬훅 무집 (Mashook Mujib Chowdhury), DBL그룹, 지속가능성 관리자 브라질: 줄리아나 올리베이라(Juliana Oliveira), 네슬레, 공유 가치 창조 분석가 캐나다: 린지 베르헤르(Lindsey Verhaeghe), Nutrien Ltd., 지속가능성이니셔티브 & 리포팅 관리자 중국: 쉬 촨즈(Xu Chuanzi), 주 그리드 항저우 전력 공급 회사, 부회장 크로아티아: 이반 마라소비치(Ivan Marasović) INA d.d., 경력 및 재능 관리 선임 전문가 덴마크:...
작성일 : 2019.09.03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262
본 기고는 리세 킹고(Lise Kingo)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이 2019년 8월 21일, 그린비즈(GreenBiz)에 작성한  글입니다. 기후 변화는 이제 누구도 간과할 수 없는 주제가 되었습니다. 전 세계에 걸쳐 지금보다 많은 시민들이 기후 변화에 영향을 받았던 적이 없었고, 지금보다 많은 사람들이 행동을 촉구한 적도 없었습니다. 식량 생산을 위협하는 기상 패턴 변화에서 대규모 홍수 위험을 증가시키는 해수면 상승에 이르기까지 기후 변화의 영향은 전 세계적이고 전례가 없던 규모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글로벌 기후 위기가 사람과 지구의 생존을 지속적으로 위협함에 따라 우리는 전 세계걸쳐 비즈니스 운영과 경제의 혼란을 목도하고 있습니다. Intergovernmental Panel on Climate Change (IPCC)의 지난 11월 보고서는 매 0.5 ° C가 지구에 미치는 거대한 영향을 사례로 들며 ‘2 ° C 미래’와 ‘1.5 ° C 미래’의 차이를 보여주었습니다. 야심 찬 기후 행동은 파리기후협정뿐만 아니라 지속가능발전목표 17개 모두를 성공적으로 이행하는 데 필수적입니다. 최대한 빠른 시일 내 행동을 취해야 합니다. 하나뿐인 우리의 미래는 기후 변화에 따른 최악의 영향들을 최소화할 수 있는 능력에 달려 있습니다. 다행히 우리는 이 상황에 맞설 수 있는 혁신, 도구 및 전문 지식을 보유하고 있습니다—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용기 있는 리더십입니다. 기후 변화를 성공적으로 방지하고, 그 영향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모든 이해관계자들의 전례 없는 노력이 필요함을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안토니오 구테헤스(António Guterres) 유엔사무총장은 최근 Time지와의 인터뷰에서 “기후 변화는 다자주의(multilateralism)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문제입니다. 하지만, 저는 기후 변화가...
작성일 : 2019.09.03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262
기업, 정부, 시민사회가 양질의 일자리와 경제 성장을 위한 공공분야 파트너십에 대해 논의하고자 한 자리에 모였습니다. 유엔글로벌콤팩트가 주관한 본 행사에는 국제 사용자 기구(International Organization of Employers), 미국 국제 비즈니스 협의회 (the United States Council for International Business Council), 딜로이트가 함께 했으며, 파트너십의 규모에 대한 중대성이 커지고 있다는데 논의가 집중되었습니다. 리세 킹고(Lise Kingo)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은 “2030년까지 17개의 목표 실현을 위해 보다 많은 파트너십이 필요합니다”라며, “2030 아젠다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사회의 모든 분야에 걸친 협력이 필요합니다” 라고 전했습니다. 또한, 긴급한 기후 문제 해결 등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이행과 비즈니스 기회를 강조하며 “재생에너지 분야의 개발과 투자규모는 26조 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측정됩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SECO (State Secretariat for Economic Affairs) 장 자크 엘마이거(Jean-Jacques Elmiger) 국제노동부 국장은 SDGs의 달성을 위한 다자간 이해관계자 파트너십의 중요성에 대해 언급했습니다. 그는 기업, 정부, 시민사회의 이해관계자들은 서로가 갖고 있는 문제점을 공유해야 하며, 우리 사회가 SDGs를 지속하기 위해서는 모든 이들의 참여를 보장되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또한 “이러한 파트너십은 사회를 구성하는 모든 분야에서 최우선이 되어야 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국제 사용자기구 수아레스 산토스(Suarez Santos) 사무총장은 2030 년까지 지속가능발전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민간 부문과의 지속적으로 협력이 필요하며 그렇지 않을 경우, 목표 달성은 어려워질 것이라고 말하였습니다. 딜로이트 제프 슈바르츠(Jeff Schwart) 컨설팅 본부장은 본 행사가SDG 8에 해당하는 ‘경제 성장과 양질의 일자리를 위한 민간 부문의 약속’이라는 광범위한 내용의 일부였다고 평가했습니다.  [원문보기]  
작성일 : 2019.08.05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363
7월 18일, 유엔글로벌콤팩트는 지속가능발전목표를 위한 2030 아젠다를 지지하는 혁신적인 국가파트너십에 대해 토론하기 위해 정부, 유엔글로벌콤팩트 지역 협회 및 유엔 대표들을 소집하였습니다. 지속가능발전목표의 고위급정치포럼의 일환으로 개최된 ‘Making Global Goals Local Business’ 행사는 유엔글로벌콤팩트 지역협회가 어떻게 다양한 이해관계자과의 협력을 지원하는지 보여주는 한편, 유엔 회원국과 다른 이해관계자들이 협회와 잠재적인 파트너십을 가질 수 있는 기회에 대해 논의하였습니다. 개회사에서 가산 하즈바니(Ghassan Hasbani) 레바논 부총리는 “SDG 프레임워크는 모든 이들이 이해관계에 있는 통일적인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공유된 책임은 기관이 호혜적  CSR를 넘어 민간부문이 핵심사업으로써 지속가능성을 통합하도록 확장되어 있으며, 이는 우리가 목표하는 바입니다.”라고 말하였습니다. 그는 “SDGs는 더 이상 정부만의 문제가 아닌, 사회와 민간부문 모두가 역할을 해야 하는 문제입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개회사에서 리세 킹고(Lise Kingo)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은 “전 세계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책임은 체계화된 기업들이 참여 할 수 있는 부분이 큽니다. 유엔글로벌콤팩트 지역 협회는 기업들이 각기 다른 국가와 문화적 맥락 속에서 책임경영이 의미하는 바를 이해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기업들이 다른 기업들과 차별화되고 나아가 도전에 맞서고 행동을 취하도록 격려합니다.”라고 말하였습니다. 리세 킹고(Lise Kingo)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은 지속가능발전목표의 진전을 이끌고 있는 유엔글로벌콤팩트 지역 협회의 사례를 강조하였습니다. 유엔글로벌콤팩트 아르헨티나협회, 인도네시아협회, 레바논협회는 로타 타티넨(Lotta Tähtinen) 유엔경제사회부 SDGs부문 지원 및 파트너십 지부장이 주관한 라운드테이블 토론에서 구체적인 파트너십 예시를 공유하였습니다. 타티넨(Tähtinen) 지부장은 “오늘 아침 우리는 파트너십에 관한 자발적 국가 평가(VNR: Voluntary National Review) 연구소를 열었고, 매우 많은...
작성일 : 2019.08.05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254
7월 15일, 유엔글로벌콤팩트와 국제상공회의소(ICC)는 유엔 특사인 루이스 알폰소 데 알바(Luis Alfonso de Alba) 대사와의 기후행동 및 재정 동원에 관한 대화를 위해 50여명의 비즈니스 리더들과 투자자, 비즈니스 기관 대표들을 소집하였습니다. 이번 라운드테이블은 민간부문의 참여 가속화와 미래 온실가스 제로화 지원을 위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대한 도전과 기회에 대한 논의에 주력했습니다. 개막 연설에서 데 알바(de Alba) 대사는 다가오는 9월 23일 뉴욕에서 열리는 기후정상회의가 파리협정과 지속가능발전목표에 명시된 약속을 이행하기 위한 구체적인 행동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강조하였습니다. 데 알바(de Alba) 대사는 금융 격차 해소의 필요성에 대해 강조하였습니다. “공공 및 민간 금융과 자원과 관련해 우리는 필요한 것으로부터 여전히 멀리 떨어져 있습니다.”라고 말하며, 금융기관에 관한 공통 정책과 투자자들의 지속가능한 투자를 지향하는 인센티브가 해결방안의 일부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리세 킹고(Lise Kingo)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은 “우리는 현재 세계가 글로벌 목표를 제대로 이행하지 못하고 있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습니다. 우리는 아주 많이 뒤쳐져 있습니다. 특히 기후, 해양, 불평등 문제에 관해 훨씬 뒤쳐져 있습니다. (...) 인류는 사상 최대의 변혁을 맞이하고 있다고 말해도 과언이 아니며, 이러한 변혁은 이제껏 보지 못한 획기적인 혁신을 요구합니다. 좋은 아이디어들은 더욱 확장되어야 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존 덴튼(John Denton) ICC 사무총장이 주재한 라운드테이블에서는 세계경제를 저탄소 경로로 전환하고 온실가스 농도를 안전한 수준으로 낮추며, 기후변화 취약국들의 회복력을 키우기 위한 주요 재정투자의 역할들이 논의되었습니다. 리세 킹고 유엔글로벌콤팩트 사무총장은 “현재 우리는 꽤 급진적이고 혁신적입니다....
작성일 : 2019.08.05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229

검색하실 단어를 입력하세요.